전체기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도군청 소속 김행직, 2024년 전국당구대회 우승 2관왕 쾌거
기사입력  2024/04/01 [17:04] 최종편집    변주성 기자

▲ 진도군청 소속 김행직, 2024년 전국당구대회 우승 2관왕 쾌거


[KJA뉴스통신=변주성 기자] 월드컵 챔피언 출신 김행직 선수가 지난 3월 25일부터 31일까지 열린 제12회 국토정중앙배 2024 전국당구대회에서 우승 2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지난 1월 진도군청 소속으로 취업선수 계약을 맺고 새롭게 선수 생활을 시작하며 전국당구대회에 출전해 3쿠션 복식부분과 단식부분에서 각각 우승을 거머쥐는 성과를 얻었다.

또한 31일 강원도에서 열린 제12회 아시아캐롬선수권대회에 출전해 김준태 선수와 치열한 결승 접전을 펼쳤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했지만 아쉽게 패해 비록 준우승에 그쳤지만 4강에 김행직 선수를 포함한 우리나라 선수 3명이 나란히 진출해 아시아 최강국이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진도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진도군을 대표해 국내외에서 다양한 경기를 치를 김행직 선수의 선전을 기원하며, 동시에 진도군의 스포츠 위상을 높여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광고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