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병선 차관, 우주 발사체 분야 지원을 위한 산업현장 방문
소형위성용 우주발사체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의 연소시험 참관
기사입력  2021/01/27 [16:45]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정병선 차관, 우주 발사체 분야 지원을 위한 산업현장 방문


[KJA뉴스통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병선 제1차관은 1월 27일 충남 금산군에 위치한 이노스페이스의 성능시험장을 방문해, 5톤급 로켓엔진 연소시험을 참관했다.

㈜이노스페이스는 소형발사체 개발 및 발사 서비스 상업화를 추진하는 우주분야 스타트업으로 국내 최초로 고체연료와 액체 산화제를 활용하는 하이브리드 로켓 추진기관을 개발하고 있다.

최근 전세계적으로 인터넷·지구관측 등 군집위성을 활용하는 소형위성 수요가 급증하면서 소형 발사체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지난 해 7월 한-미 미사일 개발 지침 개정으로 고체연료를 활용한 우주발사체 개발이 가능해짐에 따라, 과기정통부는 국내 관련 연구개발 현황을 점검하고 지원방향 등을 논의하기 위해 이번 현장방문을 마련했다.

정병선 차관은 엔진 연소시험이 끝난 후 이어진 관계자와의 면담에서 “한국형 위성항법시스템, 국토관측·재난대비 초소형 위성 개발 등 우주분야 공공수요가 크게 창출되고 있는 만큼, 민간기업들이 우주산업에 과감히 도전할 수 있도록 우주기업들의 기술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을 지원하고 우주산업 촉진을 위한 제도 마련 등을 통해 뒷받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