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 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 우수상 수상
주민참여형 공간민주주의 실현 플랫폼 생활문화센터 ‘영동 1번지’
기사입력  2020/11/26 [13:03] 최종편집    이철훈 기자

순천시, 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 우수상 수상


[KJA뉴스통신] 순천시가 지난 25일 동아일보와 채널A에서 주최하고 서울주택도시공사에서 후원하는‘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주민참여형 공간민주주의 실현 플랫폼인 생활문화센터‘영동 1번지’는 옛 승주군청의 활용방안에 대해 3년간 총 30여회의 토론과 소통을 거쳐 옛 승주군청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고려해 옛 건물을 재생해 지역민의 소통과 다양한 문화·예술 및 여가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생활문화 공간으로 변신했다.

2018년 6월에 개관한 영동1번지는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지하1층은 음악 연습실, 1층은 사무실, 전시실, 소규모 공연장, 2층은 순천시 청년센터, 3층은 동아리실, 학습실, 녹음실, 댄스연습실로 이용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70개의 생활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만날강좌’ 및 ‘특별강좌’를 개설해 총 14,762명의 인원이 참여했고 전시실, 동아리실 등 시설을 91,960명이 이용하고 있다.

이날 시상대에 선 이병덕 순천문화재단 상임이사는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 속에서 의미있는 상을 받게 되어 순천시민에게 큰 힘이 될 것이며 앞으로 더욱 풍성하고 유익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해 순천시민의 생활문화예술 참여율을 높이고 세대간·지역간 문화예술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