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기간 12월 말까지 연장
임대료 50% 감면, 농업인 경제적 부담 완화
기사입력  2020/07/29 [12:57] 최종편집    이철훈 기자

광양시,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기간 12월 말까지 연장


[KJA뉴스통신] 광양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업인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기간을 12월 말까지 연장한다고 29일 밝혔다.

시는 감면기간을 4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에서 12월 31일까지로 연장하고 일일 임대료는 변동없이 50% 감면한다.

이번 조치는 하반기에 농촌 인력난과 농산물 가격하락으로 인해 농업인의 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감면기간 연장으로 임대농업기계를 이용하는 3천여명의 농업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허남일 기술보급과장은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기간을 연장해 하반기 일손 부족에 대처하고 농업기계 순회수리, 운반 등의 사업과 고장난 농업기계를 현장에서 수리하는 ‘찾아가는 서비스’를 확대해 영농에 차질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