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소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봉선 근린공원, 장미정원 등 새 옷 입는다
사업비 2억원 투입, 2단계 환경 개선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0/04/02 [10:09] 최종편집    박기철 기자

광주광역시_남구청


[KJA뉴스통신] 광주 남구는 녹지공간이 훼손된 봉선 근린공원에 장미정원을 조성하는 등 새 단장에 나선다.

주민들에게 특색 있고 쾌적한 쉼터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2일 남구에 따르면 봉선 근린공원에 대한 2단계 환경 개선사업이 다음 달까지 진행된다.

사업비는 2억원 가량이다.

남구는 훼손된 녹지공간을 우선적으로 정비할 방침이다.

특히 주민 쉼터로 사랑받고 있는 봉선 근린공원에 장미를 심어 터널 형태로 연결하는 장미열주를 포함한 대규모 장미정원을 조성해 볼거리를 제공하기로 했다.

8종류의 장미 1,760여주가 식재될 것으로 보인다.

또 보도블록이 깔려 있던 공원 내 산책로도 새롭게 바뀐다.

특색 있는 근린공원으로 만들고 내구성을 극대화하기 위함이다.

이와 함께 주민들이 앉아서 쉴 수 있도록 앉음 벽이 설치되고 갈대 모양의 조명도 설치해 주변 환경과 어우러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남구 관계자는 “다른 공원과 비교해 차별화된 특색을 갖춘 공간으로 조성해 공원 주변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즐겨 찾는 쉼터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