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소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용섭 시장 “신속한 자금지원 위한 절차 간소화” 당부
광주시, 전국 최초 무담보·무이자·무보증료 특례융자 지원
기사입력  2020/03/20 [15:31]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광주광역시청


[KJA뉴스통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0일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광주신용보증재단 송정지점을 찾아 시민들을 응원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개소한 광주신보 송정지점은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등 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의 편리를 위한 업무를 시작했다.

광주시는 지난 15일 전국 최초로 담보능력이 부족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 소기업들의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3無 특례융자 지원 정책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시행 이후 하루 1000여건 이상 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문의 및 신청이 폭증하고 있다.

이 시장은 이날 융자를 받기 위해 송정지점을 찾은 시민들을 만나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등을 청취하고 조금만 참고 견뎌주길 당부했다.

1913송정역시장에서 전집을 운영한다는 한 시민은 “코로나19로 손님이 뚝 끊겨 너무 어려운 와중에 광주시에서 무담보 무이자로 융자를 해준다는 며느리의 급한 전화를 받고 5000만원 정도를 융자받기 위해 방문했다”며 “임대료도 내기 어려운 상황에서 너무 좋은 기회를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 시장은 “광주시가 1년간의 대출 이자 1.5%와 보증수수료 0.8%를 대신 부담해 드리니 이번 융자를 마중물 삼아 코로나19 사태를 잘 극복하시고 빨리 사업이 활성화 될 수 있기 바란다”고 답했다.

이어 이 시장은 광주신보 직원들을 격려하고 신속한 보증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절차를 간소화 해줄 것 등을 당부했다.

이 시장은 “신청 폭증으로 업무량이 많겠지만 현재 가장 중요한 것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최대한 신속하게 필요한 자금을 지원해 드리는 것인 만큼 절차를 간소화하고 필요한 금액을 최대한 보증융자해 주시기 바란다”며 “1차 소상공인대책, 2차 민생안정대책 발표에 이어 월요일인 3월 23일에 3차 생계자금지원대책을 발표 하겠다”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