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한기, 귀농 귀촌인 등 농업인을 위한 도예교실 운영
영암도기박물관, 생활도예교실 운영
기사입력  2019/11/12 [16:28] 최종편집    박기철 기자
    영암도기박물관, 생활도예교실 운영

[KJA뉴스통신] 영암도기박물관은 농한기를 맞아 귀농·귀촌인을 포함한 농업인을 위한 기초도예 강좌인 생활도예교실을 신규·개설 운영한다.

2019년 12월부터 2020년 2월까지 3개월간 운영하는 생활도예교실은 귀농·귀촌인과 같은 농업인 등 농한기에 체험이 가능한 희망자 15명을 대상으로 운영하며 운영내용은 기초적인 도자성형과 장식기법을 익히고 체험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영암도기박물관은 2008년부터 11년간 생활도예교실을 운영해오면서 많은 지역민의 문화활동을 지원해왔으며 이번 농한기 생활도예교실을 통해 농번기 등 바쁜 일상으로 인해 문화체험에 소외되기 쉬운 지역민의 체험기회를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

영암도기박물관이 운영하고 있는 생활도예교실은 군민들의 관심과 호응이 이어지면서 도예동아리 운영 및 농한기 생활도예교실 등 지역민이 참여할 수 있는 도예강좌가 점점 더 확대되고 있다. 일상과 문화예술이 공존하는 지역민의 삶을 가꾸어 가는데 지역문화 커뮤니티 공간으로서 지역박물관이 역할이 더욱 기대된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