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남 ‘남도광역추모공원’서 추석당일 추모음악회
합동분향 및 추모공연 등 성묘객과 함께 가족사랑 의미 되새겨
기사입력  2019/08/30 [15:44] 최종편집    변주성 기자
    포스터

[KJA뉴스통신] 해남군은 추석 당일인 오는 9월 13일, 남도광역추모공원에서 추모 음악회를 개최한다.

군은 명절을 맞아 많은 성묘객들이 추모공원을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경건한 분위기 속에서 고인을 추모할 수 있도록 음악회를 마련할 계획이다.

음악회에서는 합동분향을 비롯해 추모편지 낭송, 예술 공연, 국내외 자연장 사진 전시회, 유서쓰기, 민속놀이 등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또한 추석명절 기간 동안 대책반을 운영해 안전하고 편안한 방문이 될 수 있도록 임시분향소를 설치하고, 교통정리 및 주차안내도 실시한다.

지난 4월 26일 개원한 남도광역추모공원은 8월 19일 현재 총 568건의 화장장 이용을 비롯해 봉안당 111건, 자연장지 58건, 유택동산 22건 등 높은 이용율을 보이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남도광역추모공원이 군민들에게 친근한 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추모음악회를 마련하게 됐다”며 “음악회를 통해 고인을 기리며 가족의 정을 더욱 돈독히 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