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2019년도 제1회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 개최
정책실명 공개과제 대상사업 34건 선정, 시 주요정책 투명성 및 책임성 강화
기사입력  2019/05/14 [14:39] 최종편집    이철훈 기자
    광양시, ‘2019년도 제1회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 개최

[KJA뉴스통신] 광양시가 14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019년도 제1회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정책실명 공개과제 대상사업 34건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정책실명제’는 시 주요정책 투명성 및 책임성을 강화하기 위해 시 주요 정책의 결정 및 집행과정에 참여한 관계자의 실명과 의견을 자율적으로 기록·관리하는 제도로 심의위원회의 심의·의결을 통해 선정된 사업은 시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있다.

심의위원 7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심의위원회에서는 이순신대교 해변관광 테마거리 조성사업, 한국 창의예술고 설립 지원 등 34건의 사업 공개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심의 결과 기존 30건의 사업과 함께 4건의 신규사업으로 광양항 해양산업 클러스터 활성화, 중마 와우·길호포구 어촌뉴딜300 사업, 광영동 도시재생사업, 태인동 도시재생사업이 정책실명 공개과제 대상사업으로 새롭게 선정됐다.

선정된 사업의 내용은 오는 17일부터 광양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방기태 기획예산담당관은 “정부 정책의 취지에 맞춰 올해부터 국민신청실명제를 연 1회에서 분기별 1회로 확대했다.”며, “시 주요정책에 대한 시민의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정책의 책임성과 투명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정책실명제를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