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남도한바퀴-제주 페리 연계 상품 홍보 잰걸음
재제주호남향우회 초청 팸투어
기사입력  2022/10/05 [16:52]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 제주호남향우회 초청 팸투어


[KJA뉴스통신=이기원 기자] 전라남도는 5일까지 이틀간 재제주호남향우회를 초청, 관광 대표상품인 남도한바퀴 제주페리 연계상품 홍보를 위한 팸투어를 실시했다.

정찬식 재제주호남향우회회장 등 56명으로 구성된 팸투어단은 남도한바퀴 제주상품 일정에 따라, 제주항에서 페리를 타고 완도항에서 내려 1박2일 일정으로 해남 대흥사, 순천만국가정원, 보성 제암산자연휴양림, 강진 백련사 등 전남 주요 관광지를 둘러봤다.

전남도는 출향민들의 고향 방문과 관광지 답사를 통해 고향에 대한 애향심을 북돋고, 남도한바퀴 제주상품을 제주도민에게 널리 홍보해 많은 관광객이 전남을 방문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팸투어에 참석한 한 회원은 “전남-제주 페리와 연계한 남도한바퀴 상품은 전남 여행을 희망하는 제주도민에게 매력적인 상품이 될 것”이라며 “더 많은 사람이 이용하도록 주변에 적극 홍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도한바퀴 제주상품은 지난 7월 처음 출시한 관광상품이다. 제주-전남을 운영하는 페리노선과 전남 관광순환버스 남도한바퀴를 연계해 매주 토~일 코스로 운영 중이다. 진도항 출발은 23만 9천 원, 완도항 출발은 24만 9천 원으로 왕복 승선비, 숙박비, 관광지 입장료 등이 포함돼 있어 개별여행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첫 날 팸투어 관광지를 방문한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이번 팸투어는 향우들께 푸근한 고향의 정을 안겨드리고, 제주-전남 남도한바퀴 상품도 널리 홍보해주길 바라는 마음으로 마련했다”며 “특히 올해부터 내년까지는 전라남도 방문의 해로, 향우들의 많은 홍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