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 ‘금산면 위험사면 정비’ 등 행안부 특별교부세 20억원 추가 확보
송 군수, 행안부 근무경험과 국비 지원 필요성 전략적 대응으로 얻은 성과
기사입력  2021/12/03 [17:21]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고흥군청


[KJA뉴스통신=이기원 기자] 고흥군은 행정안전부로부터 ‘금산면 위험사면 정비’ 등 시급성이 요구된 재난안전 및 지역 현안사업에 필요한 특별교부세 20억원을 추가 확보했다.

이번 특별교부세 추가 확보로 군의 재정부담은 덜고 지역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사업추진에 한층 더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고 군은 밝혔다.

이러한 국비 확보 성과는 송 군수의 행정안전부 근무경험과 국비 지원 필요성을 전략적으로 적극 대응 피력하여 얻어낸 결과로써 그 의미를 더했다.

특별교부세는 지방재정 여건의 변동,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 등을 고려해 특별한 재정수요를 보전하는 교부세의 일종이며, 행정안전부에서 교부하고 있다.

군이 지원받은 특별교부세 추가 지원사업은 △금산 신전4지구 급경사지 정비(10억원), △고흥만 물양장 긴급 보강(5억원) △도양읍사무소 민원동 신축(5억원)등 3건사업에 20억원이다.

한편, 고흥군은 올해 상반기에는 전남 군단위에서 최대치로 17억원의 특별교부세를 받은 바 있다.

송귀근 군수는 “이번 특별교부세 추가 확보로 군민들의 안전과 직결된 여러 현안사업을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군민수혜성이 높은 지역현안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