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군, 건강한 인구구조를 향한 청년키움 지원체계 순항
기사입력  2021/02/19 [12:36] 최종편집    이철훈 기자

곡성군, 건강한 인구구조를 향한 청년키움 지원체계 순항


[KJA뉴스통신] 곡성군이 건강한 인구구조를 향한 2021년도 청년 정책 추진에 시동을 걸었다.

지난 18일 곡성군청 소통마루에서는 2021년도 청년키움 지원체계 추진계획 보고회가 열렸다.

회의에는 유근기 군수 주재로 청년발전위원회 위원과 청년 관련 부서장 16명이 참석해 열띤 논의를 펼쳤다.

보고회는 올해 청년사업 추진계획에 대한 소관 부서장 보고로 시작됐다.

청년발전위원들은 그간 사업 전반에 대해 피드백하고 각 사업간 연계성을 강화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 등의 정책을 제안하기도 했다.

특히 올해는 청년 커뮤니티 지원, 지역 청년인재 채용 사업, 청년부부 결혼축하금 등 9개의 신규 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기로 했다.

참석자들은 사업 성공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내놓으며 최선의 추진방안을 모색했다.

곡성군은 65세 이상 노인 인구가 전체의 36.4%를 차지하며 경제활동인구의 불균형이 심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청년키움 지원체계는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곡성군이 2019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협업 회의체다.

현재 청년돋움, 청년채움, 청년즐거움, 청년농부다움이라는 4대 분야 40개 청년 관련 사업들을 실과 간 협업을 통해 체계적이고 실효성 있게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올해를 젊고 건강한 인구구조를 향한 원년으로 삼고 한정된 자원이지만 모든 정책을 꼼꼼히 점검해 청년이 살고 싶은 곡성을 구체화시키겠다”고 밝혔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