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소식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부·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020 집단교섭 개회식 개최
기사입력  2020/10/08 [15:17]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교육부·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020 집단교섭 개회식 개최


[KJA뉴스통신] 교육부 및 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2020년 10월 8일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사무국에서 “2020년 집단교섭 개회식”을 개최했다.

이번 개회식에는 집단교섭 대표인 박종훈 경남교육감, 노조측 본교섭 위원, 교육부 및 시도교육청 교섭위원 등 40 여명이 참석했다.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2020년 집단교섭 요구안으로 기본급 5% 인상과 근속수당과 정기상여금 및 명절휴가비 인상, 직종별 수당 신설·인상 등을 요구했다.

교육부 및 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이번 개회식을 시작으로 주1회 실무교섭을 실시해 2020년 집단교섭 요구안에 대한 접점을 찾아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0 집단교섭 대표인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은 인사말을 통해“집단교섭이 2017년 첫발을 내디딘 이후 4년째 진행되고 있다”며 “금년에도 상호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합리적인 교섭을 통해 원만하면서도 성숙한 결과가 도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