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립합창단, 한여름밤 추억이 될 기획연주회 개최
22일 19시, 북항 노을공원 야외 공연장으로 시민 초대
기사입력  2020/08/18 [12:49] 최종편집    변주성 기자

목포시립합창단, 한여름밤 추억이 될 기획연주회 개최


[KJA뉴스통신] 목포시는 오는 22일 19시에 북항 노을공원 야외 공연장에서 ‘장하다 대한민국 일어나라 목포여 빛을 발하라’ 주제로 목포시립합창단의 기획연주회를 개최한다.

목포시립합창단은 한여름밤에 펼쳐질 오페라, 퓨전 뮤직, 대중가요 등 다채로운 공연으로 무더위와 코로나 블루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을 위로할 예정이다.

첫 번째 무대는 오페라 ‘Ernani’ 중 ‘Evviva beviam beviam ’ 곡을 시작, ‘What a wonderful world’ 등으로 기획 연주회 막을 올린다.

두 번째 무대는 목포시립합창단 남성 단원의 힘 있는 무대로 ‘Marching’과 가곡 ‘명태’를 열창하고 이어서 여성 단원이 감성을 자극하는 노래를 들려준다.

세 번째 무대는 특별 초청된 국내유일 퓨전 퍼커션 밴드 ‘폴리’가 클래식을 기반으로 재즈와 라틴 음악을 하나로 녹여내어 만든 ‘From the New World ’외 4곡을 선사한다.

마지막으로 전체단원이 ‘입영전야’, ‘내 안의 그대’ 등 친숙한 대중가요를 편곡해 화려한 리듬과 멜로디로 공연의 막을 내린다.

한편 강광룡 문화예술과 과장은“북항에서 바라보는 붉은 노을의 정취와 목포시립합창단이 준비한 아름다운 선율이 치진 시민에게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맞춰 안전한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준비 하겠다”고 전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