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군, ‘여름 그리고 휴식’ 해양치유 체험존 인기
모래찜질, 다시마 팩, 노르딕 워킹 등으로 치유와 힐링
기사입력  2020/07/31 [12:17] 최종편집    이기원 기자

완도군, ‘여름 그리고 휴식’ 해양치유 체험존 인기


[KJA뉴스통신] 완도군이 산소 음이온과 해양치유 자원이 풍부한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에서 해양치유 체험존을 운영하고 있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 힐링과 치유가 필요한 피서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해양치유 체험존은 7월 24일부터 8월 16일까지 24일간 운영하며 노르딕 워킹, 다시마 팩, 모래찜질 체험 등 6종의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다.

해양기후를 활용한 아웃도어 활동프로그램으로 노르딕 워킹, 필라테스, 명상, 해변 운동 등이 있으며 아침 9시부터 10시까지 매일 일정별로 다르게 진행되고 모래찜질과 다시마 팩 체험은 매일 4시까지 진행된다.

해풍을 맞으며 하는 운동은 젖산 농도의 수치를 낮추고 해풍 속에 포함된 에어로졸의 작용으로 기관지 건강에도 매우 좋다.

요가, 해변 운동, 필라테스는 몸의 균형을 바로잡아주며 유연성 향상 및 기혈 순환을 도와주고 스트레스 해소하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다시마 원물로 된 다시마 팩은 보습 성분과 미네랄 성분이 피부에 흡수되어 보습 효과와 피부 결 개선에 도움을 주며 파도소리를 들으며 선베드에 누워 20분 정도 하면 효과를 바로 느낄 수 있다.

더불어 이열치열 모래찜질은 혈액 순환 및 신진대사에 도움이 되며 무릎, 허리 등 통증 완화에도 좋다.

서울에서 가족과 함께 방문한 피서객은 “해수욕장에서 아이들과 수영만 하다 갈 줄 알았는데 파도 소리 들으며 노르딕워킹도 하고 다시마 팩과 모래찜질까지 다양한 체험을 하니 힐링된다”고 말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 안심 예약을 신청한 피서객 및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거리두기, 체온 측정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사용물품은 소독을 하는 등 방역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