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 코로나19 관련 예산 등 501억원 규모 추경 편성
기사입력  2020/03/19 [13:38] 최종편집    이철훈 기자

순천시청


[KJA뉴스통신] 순천시가 코로나19 대응과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0년도 제1회 추경 예산안을 501억원 규모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실물경제가 크게 위축됨에 따라 전년도보다 빠르게 편성했다.

이번 제1회 추경예산안은 본예산 대비 501억원이 증가한 1조 3,057억원으로 이중 일반회계는 1조 1,363억원, 특별회계는 1,694억원이다.

순천시는 사안의 긴급성을 감안해 코로나19 지역확산 방지 대책과 긴급 민생안정 등을 포함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역점을 두었으며 특히 잡월드 준공 및 목재문화 체험장 개관, 4차산업혁명박람회 운영, e-스포츠 활성화 사업 등 생태자원과 교육을 바탕으로 하는 미래 산업 경제 육성에 중점을 뒀다.

코로나19 관련 예산은 이번 사태로 인해 휴·폐업, 실직 등 경제적 위기 상황에 놓인 가구를 지원하기 위한 ‘순천형 긴급 생활안전 지원비’ 25억원과 코로나 관련 정부추경 대응 자금과 지역 확산 방지 대책 등에 필요한 예산으로 예비비 30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예산으로 체류형 관광을 위한 ‘야시장 조성’, 지역의 청년인구 정착을 위한 ‘순천형 청년맥가이버 정착 사업’을 지원하고 지역 내 소비촉진을 높이기 위한 순천사랑상품권 발행지원, 소상공인 금융지원 등 예산을 편성 제출했다.

또한 어린이들의 안전한 먹거리 지원을 위해 어린이집과 사립유치원에 친환경식재료 100%지급을 위한 10억원과 인구증가 시책을 위해 관내 전입자 및 관내전입 대학생을 위한 물품구입비, 신혼부부·다자녀가정 보금자리 지원 등도 증액 편성됐다.

이외에도 2020년 준공을 앞둔 순천부읍성 역사문화관광자원화 사업과 정유재란 전적지 부지매입비, 정원수 공판장 조성사업 등과, 생태도시의 근간이 되는 공원과 녹지축을 보전하기 위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해양수산부 2020년 어촌뉴딜300 공모사업에 선정된 와온항 어촌뉴딜300사업에도 예산을 반영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