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 광산구 '제1회 자원순환 페스티벌' 개최
기사입력  2021/11/24 [11:09] 최종편집    오지훈 기자

포스터


[KJA뉴스통신=오지훈 기자] 광주 광산구가 27일 하남동 경암근린공원에서 제1회 자원순환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광주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자원순환 축제다.

광산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올해의 분리수거왕 시상 △기부금 전달식 △자원순환 성과보고회 △자원순환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올해의 분리수거왕은 폐건전지와 종이팩 분리배출을 모범적으로 실천한 시민 6명이 선정됐다. 광산구청장상 수여와 함께 수거 보상 포인트가 제공된다.

또 광산구가 선도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아이스팩 재사용에 참여한 4개 기업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광산구가 추진해 온 자원순환 교육‧캠페인, 1회용품 안쓰기 시민 도전단 활동, 자원순환해설사 교육활동 등 자원순환 성과를 보고하고,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행사장에는 10개의 자원순환 체험 부스가 운영된다.

광산구 초‧중학생들이 중고물품을 팔고 교환하는 벼룩장터, 경암근린공원 일원을 걸으며 쓰레기도 줍는 ‘줍깅(조깅+줍기)’ 활동도 진행한다. 줍깅은 시민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참여자에게는 봉사시간을 부여한다.

모든 행사는 광산구 ‘유튜브(YouTube)’로도 만나볼 수 있다.

광산구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자원순환 선도도시를 위한 광산구와 시민의 노력을 되짚어 보고, 지속적인 실천을 다짐하는 장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 KJA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